홈으로  /  인사말  /  회원등록  / 회원정보수정  / 로그인  /  로그아웃
Talk Lounge
  • Posted by 도움USA Count: 5 10/08/18
푸시업만 해도 비염치료 도움된다, 어떻게?
[더,오래] 박용환의 동의보감 건강스쿨(33)

 비염은 평상시 생활습관을 교정하면 훨씬 빨리 나을 수 있다.[중앙포토]

환절기가 되면서 면역저하를 가장 먼저 느끼는 곳은 코인 것 같다. 비염으로 고생하는 분이 많은데 면역상태는 생활습관에서 미리 예방하는 것이 중요하다. 치료를 받는다고 하더라도 평상시 생활습관을 교정하면 훨씬 빨리 나을 수 있다. 무엇보다 잘 치료한 후에 꾸준히 유지되기 위해서라도 이 글의 내용을 꼭 실천해야 한다.

다음은 알레르기성 비염으로 치료를 받는 환자분들에게 드리는 생활습관 내용이니 잘 체크해서 비염뿐만 아니라 면역까지 더 나아지도록 해보자.

음식
찬 것은 멀리하고, 따뜻한 것으로 먹고 마셔야 한다. 비염은 폐 계통에 병이 든 것이고, 폐 계통에 질환이 있을 때는 차가운 것을 먹으면 더 심해진다. 요즘은 차가운 것을 너무 쉽게 접할 수 있다. 냉장고 발달 덕에 생활은 편리해졌지만 조금만 더 지혜롭게 활용해야겠다. 냉장고에서 꺼낸 후 차가운 상태보다는 데우거나 적어도 상온으로 만든 다음 먹고 마시는 것이 좋겠다.

여름철에 아이스크림류, 팥빙수, 얼음물 등 차가운 것을 지나치게 먹었다면 가을 환절기에 더 고생하게 된다. 속을 냉하게 만든 것이 면역을 떨어뜨리기 때문이다. 우유를 비롯한 유제품과 과자, 아이스크림, 밀가루 음식, 식품첨가물, 튀김 등은 알레르기를 심하게 만드는 대표적인 음식이다. 치료 중에는 안 먹어야 하고, 치료가 어느 정도 되어도 가급적 멀리하는 것이 좋다.


여름철에 팥빙수, 얼음물 등 차가운 것을 지나치게 먹었다면 가을 환절기에 더 고생하게 된다. 속을 냉하게 만든 것이 면역을 떨어뜨리기 때문이다. [중앙포토]

먹는 종류도 중요하지만, 식사습관도 매우 중요하다. 일정한 시간에, 일정한 양을, 꼭꼭 씹어서 먹고, 먹을 때는 물을 마시지 말며, 먹고 나서는 걸어주기. 이 다섯 가지를 꼭 실천하자.

비염 증상은 염증이기 때문에 술을 마시면 치료가 잘 안 된다. 맵고 짠 것은 비염을 악화한다. 매운 음식은 마치 순간적으로는 코가 뚫리는 듯 느껴지지만, 열이 오르면서 더 막히게 하기도 한다. 비염은 냉성, 열성 비염이 성질이 다른데 만약 열성 비염이라면 매운 것을 먹을수록 비염 증상이 더 심해지게 된다.

생활환경
뒷목을 따뜻하게 해주자. 스카프를 하는 것만으로도 효과를 톡톡히 본다. 모자, 목티, 목도리, 후드티 등으로 뒷덜미와 목을 보호하자. 코 주변 혈 자리를 마사지해 주면 좋다. 양쪽 손가락으로 코 양옆을 뜨거운 느낌이 나게 비벼주고, 콧방울 양쪽을 꾹꾹 눌러주어도 비염에 도움이 된다.

감기가 겹치면 더 심해지니 감기에 걸리지 않도록 주의하자. 비염은 만성적인 코감기 상태인데, 몸의 기운이 떨어져 감기가 더해지면 비염이 매우 심하게 된다. 손 잘 씻고, 일찍 자고, 채식 늘��1*53*http://club.koreadaily.com/cafe�기 예방의 첫걸음이다.

생활환경에서 온도 차이가 크게 나지 않게 하자. 방과 거실의 온도 차를 줄이고, 환기를 미리미리 시키도록 한다. 너무 더운 방에서 지내다 거실이나 바깥으로 나왔을 때 갑자기 찬 공기를 쐬면 비염이 악화한다.


습도 조절은 필수다. 건조하면 비염 증상은 더 심해진다. [중앙포토]

습도 조절은 정말 필수다. 보온만 신경 쓰고 습도를 놓치면 안 된다. 건조하면 비염 증상은 더 심해진다. 한국은 가을, 겨울에 건조한 기후이기 때문에 가습기를 사용해서 습도를 맞춰야 한다. 가습기가 없다면, 방 한 칸의 한쪽 벽면 전체 정도의 빨랫감을 널어야 한다. 수건 한두 개는 너무 적다. 다만, 습도가 너무 지나쳐 곰팡이가 생기지는 않아야 하니 주의하자.

마스크를 평소에 끼는 것도 좋고, 특히 아침 기상 후에 3~5분 정도 마스크를 끼고 생활해 보자. 공기에 적응도 되고 습도도 맞추어 줄 수 있다. 가급적 11시 이전에는 잠자리에 들고, 수면 시간은 6시간 이상을 확보하자. 8시간이면 더 좋겠다. 잠을 잘 자야 컨디션이 좋아진다. 면역에서 수면은 정말 중요하다. 당연히 깨끗한 공기가 있는 곳이면 더 좋다. 먼지가 심하지 않도록 유의하고, 환기를 자주 시키자.

운동

몸 전체의 근력이 좋으면 빨리 낫는 것을 관찰할 수 있다. 평소 운동을 꼭 하자. 호흡기질환은 가슴과 등 근육에 자극을 주면 좋다. 푸쉬업만 잘해 줘도 좋다.

온몸의 혈액순환에서 가장 중요한 근육이 허벅지와 엉덩이 근육이다. 이곳의 근육이 발달하면 혈액순환에 도움이 될 뿐만 아니라 체온도 올라서 면역을 키우는데 핵심인 부위다.

조깅과 등산처럼 다리 힘을 키우면서 호흡을 깊게 할 수 있는 운동을 권한다. 숲에서 맑은 공기도 쐬고 현대인에게 부족한 햇볕도 맘껏 쬐어 보자. 운동 후 땀이 날 때 감기가 안 걸리도록 주의해야 하고, 목 뒷덜미는 손수건 등으로 훔쳐서 땀이 기화되어 춥지 않도록 해야 한다. 

 

List   

COPYRIGHT © 2017 DOUM USA All RIGHTS RESERVED